ISSUE

SOMNIA issue
꿈의 실현을 위한 쏨니아의 행보

01

NEWS

쏨니아 보도자료

[로미스토리] 로미스토리, 봄 스타일링 유형별 아이템 제안...출근룩·마실룩 등
작성자
somnia
작성일
2021-03-22 17:31
조회
872

포근한 봄 날씨가 찾아와 본격적으로 봄 패션을 준비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매일 출근하는 직장인의 경우 당장 ‘내일 뭐입지?’ 데일리 패션에 고민이 더욱더 깊어지는 계절이다. 또한 코로나19로 집콕 생활과 재택근무가 새로운 일상으로 자리잡으면서 홈웨어·외출복의 경계가 허물어지고 스타일과 편안함,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스타일링이 대세이다. 로맨틱 캐주얼 브랜드 ‘로미스토리(Romistory)’에서 봄 스타일링을 위한 출근룩부터 재택근무, 원마일웨어까지 올 봄 유형별 추천 아이템을 제안한다.

 

차분·세련된 스타일 정석, 로맨틱·시크 ‘출근룩’



단정한 실루엣의 가벼운 니트 소재 원피스와 가디건의 매치는 따뜻하고 차분한 무드를 연출한다.특히 깔끔한 스티치 디테일이 더해진 화이트 컬러로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을 자아내어 시크한 오피스 우먼의 출근룩으로 제격이다.

또한 부드럽고 로맨틱한 이미지를 주는 파스텔 핑크는 봄에 빠질 수 없는 대표 컬러이다. 상하의를 톤온톤으로 매치하면 깔끔하고 세련된 도회적인 룩을 완성하는 ‘수트셋업’은 오피스 우먼이라면 누구나 하나쯤 갖고 있는 아이템이다. 평소 블랙이나 그레이 등 무난한 모노톤 슈트를 주로 입었다면, 이번 봄에는 얼굴까지 환해지는 화사한 파스텔 컬러의 셋업 수트를 활용해 기분전환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데님으로 ‘스타일·편안함’ 동시에 ‘재택근무룩’



재택근무·집콕생활이 일상화 되고, 불편함과 복잡함이 배제된 편안하면서도 자연스러운 스타일링이 가능한 ‘데님’ 아이템이 직장인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데님은 블라우스, 가디건, 티셔츠 등 어느 상의 아이템과도 잘 어울리고 길이나 핏에 따라 다양한 형태로 연출이 가능하다.

은은한 워싱 소재에 데미지 포인트로 멋스러움을 한층 살릴 수 있고, 히든밴딩 봉제기법이 적용된 아이템을 선택하면 집에서도 어디에서나 편안하게 입을 수 있어 실용적이다. 또한 자연스럽게 떨어지는 스트레이트 핏에 발목까지 내려오는 길이의 데님팬츠와 여유로운 폭의 블라우스를 매치하면 단정하면서도 편안한 느낌을 선사한다. 짧은 기장의 가디건과 매치할 경우, 발목보다 조금 더 올라오는 길이의 데님을 매치하면 보다 발랄함을 더할 수 있다.

 

매일매일 입고싶은 ‘니트’로 ‘마실룩’



집안에서나 집 근처 1마일 반경 내에서 입을 수 있는 옷을 뜻하는 원마일웨어가 올 봄에도 작년에 이어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집과 동네 마실을 즐기는 스타일링으로 오랜 시간 동안 입어야 하기 때문에 소재나 핏이 모두 편안한 착용감이 중요하다.

집안에서는 편안한 주로 늘어난 티셔츠를 입고 지냈다면 외출하기에도 적당한 니트 티셔츠를 주목하자. 니트는 까슬까슬하다는 이미지가 있지만 촘촘하고 부드러운 비스코스 레이온이 혼방된 니트 소재를 선택하면 매일매일 입고 싶은 최적의 착용감을 선사한다. 간혹 봄여름 철에도 실내에서 쌀쌀함을 느끼는 여성들에게는 제격인 데일리 아이템이다. 또한 넉넌한 실루엣의 니트 후드집업은 포근하면서도 보온성이 좋아, 일상생활에서나 가벼운 야외활동 시에도 활용하기 좋다.

따뜻한 봄이 시작되는 요즘, 매일 뭘 입을지 고민이라면 로미스토리가 제안하는 올 봄 유형별 추천 아이템으로 매일 아침 고민을 해결해보자.